• 최종편집 2024-06-17(월)
 
이영훈 목사 21세기 지도자 모습.jpg
 
부산복음화운동본부(총본부장 윤종남 목사)는 지난 11월 12일(목) 오전 7시 롯데호텔에서 ‘한기총 대표회장 초청 부산 기독교 지도자 조찬기도회’를 가졌다. 윤종남 목사의 사회로 가진 이날 예배는 한기총 대표회장 이영훈 목사(여의도순복음교회)가 강사로 나서 ‘21세기의 영적 지도자’라는 제목으로 설교했다. 이영훈 목사는 “21세기 교회는 에큐메니칼 운동, 복음주의 운동, 오순절 운동이 주요 흐름이다. 교파는 지역, 언어, 문화를 중심으로 생겨난 것이다. 미국은 여러 국가의 사람들이 모였기 때문에 교파가 다양하지만, 우리나라는 한 성경, 한 언어, 한 문화에 있으면서 여러 교파로 나뉘어져 갈등을 빚는 것이 안타깝다”면서 21세기의 영적지도자의 모습을 제시했다. 이 목사는 “겸손과 섬김의 소유자, 꿈과 비전의 소유자, 절대 긍정적인 삶의 자세의 소유자, 말씀과 성령충만으로 무장한 강력한 신앙의 소유자, 역사의식의 소유자, 성실·근면·정직·도덕성의 소유자가 되어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한기총 공동회장 엄기호 목사와 한기총 총무 윤덕남 목사가 격려사를, 부산성시화운동본부 이사장 최홍준 목사와 부산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이성구 목사가 축사를 전했다. 이날 부산 교계 지도자 300여명이 참석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영훈 목사, 21세기의 영적지도자 6가지 모습 제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