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2(금)
 
건강한목회로드맵.JPG
 
수영로교회(담임 이규현 목사)는 지난 11월 2일(월)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1시까지 교육관 제자홀에서 건강한목회로드맵을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변화와 부흥’이라는 주제로 권준 목사(시애틀 형제교회)가 강사로 나섰다.
권준 목사는 강의에서 “어떤 전통, 역사, 문화가 있든지 간에 하나님께서 기뻐하는 일이라면 어떤 일이든지 하자고 당회에서 결의했다. 새 포도주는 새 부대에 담으라고 하셨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포도주가 없다면 부대도 없다는 것이다. 양식, 구조, 전통, 문화 등 이러한 부대는 포도주, 즉 복음을 담기 위해 만들어졌다”면서 “복음을 담지 못한 낡은 부대가 된 것이 한국교회의 문제다. 변화되지 않으면 죽는다. 복음을 더 잘 담기 위해서 변화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또 “예배-친교-선교(전도) 이 순서가 중요하다. 하늘로부터 진정한 사랑을 공급 받아야 참된 코이노니아가 이뤄진다. 또 그랬을 때 사람들이 몰려든다. 진정한 사랑이 있기 때문이다. 예배 순서 지키기에 급급한 예배가 되어서는 안 된다. 한주간 힘들고 치열하게 살다 온 성도들이 교회에 와서 예배로 치유되고 회복되어야 한다. 왔던 모습 그대로 다시 월요일을 맞이하는 것이 안타깝다. 예배가 변하지 않고, 예배가 부흥되지 않으면 어떤 변화도 없다”고 말했다.
한편, 12월 건강한목회로드맵은 다음달 7일(월) 오전 9시 30분부터 수영로교회 제자홀에서 이규현 목사를 강사로 진행될 예정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건강한목회로드맵, 권준 목사 강사로 나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