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1(목)
 

고신대학교복음병원 병원장 이취임식이 11일 오후 장기려기념암센터 5층 대강당에서 개최됐다. 1부 예배에서는 원목실장 김영대 목사의 사회로 학교법인 이사 손광호 장로의 기도와 부총회장 정태진 목사의 ‘어두운 현실을 뚫고 달리려면’라는 말씀이 있었다. 정 목사는 “시대적 상황이 많이 어렵지만, 하나님의 기관은 하나님의 방법으로 회복되어 나가야 한다”며 “성령의 강력한 물결로 새 역사가 일어나 새로운 영적 변화가 일어나는 복음병원이 되기를 소원한다”고 말했다.

[크기변환]사본 -고신대병원 제11대 병원장 이취임식 (2) (1).jpg

2부 이취임식에서는 전임 10대 오경승 원장에게 공로패 수여와 이임사가 있었고, 학교법인 이사장 유연수 목사가 11대 최종순 병원장에게 임명장 수여와 취임선서, 취임사가 있었다. 최종순 병원장은 취임사에서 “최고 수준의 암 치료를 제공할 수 있는 로봇수술 장비등을 확충하고 의료 융복합의 제2병원 건립 준비와 함께 혁신적인 운영으로 환자중심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여 신뢰받는 병원으로 거듭날 것”이라며 '소통, 화합, 혁신을 통해 최고 수준의 전문성으로 환자들이 만족하는 병원'을 새로운 슬로건으로 내걸고 진료 행정 시스템을 전면 쇄신할 것이라고 의지를 밝혔다.

 

유연수 학교법인 고려학원 이사장은 축사를 통해 “고신대학교복음병원은 교계와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예수님의 마음과 정신을 가진 사람들이 세워 74년 동안 복음적 사랑으로 전인치료를 해온 병원이다. 진료와 선교가 조화를 이룬 지역을 대표하는 병원으로 발돋움해 나아가길 기대한다”고 당부의 말을 전했고, 고신대 이정기 총장은 “우리는 선교병원의 정체성을 가지고 환우를 진료하고 섬기며 이 결과가 하나님의 사랑과 이웃 사랑을 실천하는 것”이라고 격려했다.

 

한편, 이날 취임식에는 정태진 부총회장, 고려학원 유연수 이사장, 공한수 서구청장, 김기재 영도구청장, 부산서구의회 김혜경 의장 등 교단 안팎의 주요 내·외 귀빈이 참석했고, 박형준 부산시장과 김기현 국회의원(울산 남구을), 부경대학교 장영수 총장 등은 영상을 통해 축하인사를 전했다. 또 ㈜고래사 김형광 대표는 축하화환을 대신해 병원발전기금 5,000만원을 기부했다.

[크기변환]사본 -고신대병원 제11대 병원장 이취임식 (1) (1).jp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복음병원 제11대 최종순 병원장 취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