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8(목)
 

동서대학교(총장 장제국)는 광고계의 아카데미상으로 불리는 클리오어워즈(CLIO AWARDS)에서 최고상인 금상(Gold Award) 1팀과 동상(Bronze Award) 2팀, 그리고 본상(Shortlist) 8팀이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클리오어워즈는 1959년 처음 개최된 이후 매년 약 65개국에서 18,000여 편의 작품이 출품되고 있으며, 국제광고협회(IAA)가 선정한 세계 최고의 광고제로 인정받고 있다. 클리오어워즈는 프로광고인 및 학생의 구분 없이 오직 창의성만을 기준으로 작품을 평가하고 수상작을 선정한다.

동서대.jpg

이번 수상이 더욱 의미가 있는 것은 전 세계대학 중 7개 대학만이 최고상인 금상을 수상했으며, 국내 대학으로는 동서대가 유일하게 금상을 받았으며, 한국에서는 동서대와 제일기획이 유일하게 금상을 수상한 것이다.

 

금상 수상작 “Crocs Check”는 문기현, 조현민, 권은경, 김민성, 강동호 학생, 동상 수상작 “Signal Convex Mirror of Volvo”는 조민웅, 김가영, 진다연, 송예람 학생, “Mart Track”은 문기현, 조현민, 권은경, 김민성 학생이 주인공이다.

 

이번에 수상한 작품들은 대학혁신지원사업단, LINC3.0사업단, SW중심대학사업단의 지원을 받아 진행한 융합교과목인(광고홍보+디자인+소프트웨어) ‘아이데이션융합실습’교과목과 광고홍보학과의 ‘창의적 문제해결’의 결과물이다. 시상식은 미국 Gotham Hall, NYC에서 5월 1일에 열린다.

 

금상 수상작품 “Crocs Check”는 아동범죄예방안전센터에 따르면 미국에서는 40초 마다 한 명의 아이가 사라진다. 아동 실종의 대부분은 부모와 함께 있을 때 일어나며, 부모는 아이를 찾으러 돌아다니지만 아이 또 한 움직이기 때문에 서로의 위치가 엇갈리면서 찾는데 어려움이 있다.이러한 상황에서 아이들이 인지하기 쉬운 신호등의 RED/GREEN LIGHT를 활용해 실종을 예방하는 아이디어이다.

 

조현민(시각디자인 전공)씨는 “수업을 통해, 여러 가지를 배우며 다양한 경험을 토대로 좋은 아이디어를 만들고 공감을 이끌어 낼 수 있었던 것 같다. 아이디어를 만들며 지금까지 동거 동락했던 시간들은 제게 있어 소중한 경험이었고 이 순간을 잊지 않고, 더 열심히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그동안 동서대는 클리오어워즈에서만 2020년 처음 출품하여 은상, 동상, 그리고 본상(Shortlist)를 수상했고, 2022년에는 은상 2개, 동상, 그리고 본상(Shortlist) 2개를 획득하였으며, 올해 2024년에는 금상 수상과 동상 2개와 본상(Shortlist) 8개를 수상하여 클리오 어워즈에서만 총 19작품의 수상실적을 보이며, 디자인 특성화 분야의 뛰어난 역량을 명확히 드러내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동서대, 클리오 어워즈(CLIO AWARDS) 금상, 동상 2팀, 본상 8팀 수상 쾌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