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1-30(화)
 
어머니금식기도 인터뷰.jpg▲ 부산성시화운동본부장 안용운 목사(우), 여성기도국장 조금엽 권사(좌)
 
Q. 올해로 어머니금식기도회가 7회를 맞았습니다.
A. (안용운 목사)하나님의 은혜입니다. 올해는 광복 70년, 분단 70년을 맞은 특별한 해입니다. 우리나라의 역사를 돌아보면 모든 것이 하나님의 은혜였다고 고백할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나 지금 우리의 현실은 기도가 절실합니다. 부산교계는 신천지 등 이단과의 싸움에 급급하고 동성애로 나라가 시끌벅적하며, 무슬림은 어느덧 우리 코 앞에까지 다가와 있습니다. 교회는 사회로부터 지탄을 받고 자기 교회 밖에 모르는 이기주의가 팽배합니다. 이러한 때 우리는 자신을 돌아보고 회개해야 합니다. 그래서 거룩한 대한민국이 되어야만 합니다. 통일이 가까이 왔습니다. 이러한 때 우리의 기도, 특히 어머니의 기도가 필요합니다. 가족을 위해 헌신하는 어머니의 마음으로, 교회와 나라를 위한 어머니들의 기도의 헌신이 필요합니다.
A. (안용운 목사)하나님의 은혜입니다. 올해는 광복 70년, 분단 70년을 맞은 특별한 해입니다. 우리나라의 역사를 돌아보면 모든 것이 하나님의 은혜였다고 고백할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나 지금 우리의 현실은 기도가 절실합니다. 부산교계는 신천지 등 이단과의 싸움에 급급하고 동성애로 나라가 시끌벅적하며, 무슬림은 어느덧 우리 코 앞에까지 다가와 있습니다. 교회는 사회로부터 지탄을 받고 자기 교회 밖에 모르는 이기주의가 팽배합니다. 이러한 때 우리는 자신을 돌아보고 회개해야 합니다. 그래서 거룩한 대한민국이 되어야만 합니다. 통일이 가까이 왔습니다. 이러한 때 우리의 기도, 특히 어머니의 기도가 필요합니다. 가족을 위해 헌신하는 어머니의 마음으로, 교회와 나라를 위한 어머니들의 기도의 헌신이 필요합니다.

Q. 이번 어머니금식기도회에 대한 소개 부탁드립니다.
A. (조금엽 권사)부산성시화운동본부와 부산극동방송이 주최하는 제7회 어머니금식기도회는 부산성시화 여성기도국 마마클럽이 주관하며, 부산기독교여성협의회, 에스더사모기도회의 협력으로 진행됩니다. 본대회는 10월 8일(목)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 수영로교회에서 개최됩니다. 강사는 한홍 목사(새로운교회 담임)님과 고형원 선교사(부흥한국 공동대표)님이 메시지를 전해주시며, 강성혜 전도사(그레이스미션 대표)님과 필그림스가 찬양과 기도인도를 진행해 주십니다. 기도회를 위해 8월 27일(목) 오전 10시 부전교회에서 발대식을 가졌고, 2차례의 준비기도회를 가집니다. 1차 준비기도회는 특별히 신천지와 하나님의교회 등 이단 활동이 왕성한 사하구 지역을 위한 기도회로 가집니다. 그래서 사하구기독교연합회와 함께 사하구를 위한 연합기도회를 9월 10일(목) 오후 7시 30분 하단교회에서 가지며, 2차 준비기도회는 9월 24일(목) 오전 10시 부전교회에서 가질 예정입니다. 또한 기도회가 열릴 때까지 릴레이금식기도회를 진행하며 하나님의 임재와 은혜를 간구할 것입니다.

Q. 이번 기도회는 어디에 중점을 두시는지요?
A. (안용운 목사)올해 기도회는 하박국 2장 14절, 20절 말씀으로 ‘주여! 우리로 하나님의 영광을 보게 하소서’라는 주제로 열립니다. 그래서 4가지의 주요 기도제목을 품고 진행하게 됩니다. 첫째, 진정한 회개로 성결과 거룩을 위해 기도합니다. 우리의 우상들을 태우고 온전히 하나님께 돌아가도록 기도합니다. 둘째, 성령님의 임재를 구하며 아무도 거역할 수 없는 거대한 성령의 파도로 이 땅을 덮으시도록 기도합니다. 셋째, 하나님의 군대로 교회인 우리가 복음의 능력을 회복하도록 기도합니다. 넷째, 통일한국 선교한국을 기대하며 백두에서 한라까지 민족과 열방까지 하나님의 영광이 가득하도록 기도합니다.

Q. 기도회를 준비하시며 소감 및 지역 교회에 하시고 싶은 말씀은?
A. (조금엽 권사)광복과 건국을 이루었던 할아버지 세대와 산업화와 민주화를 감당했던 아버지 세대의 수고를 기억하며, 우리가 이루어야 할 시대적 사명을 생각합니다. 그러나 지금 우리는 위기의 시대를 살아가고 있습니다. 가정은 무너지고 다음세대는 하나님을 떠나가며 동성애, 이단과 사이비, 이슬람, 권위의 상실, 분열, 청년실업, 이기심, 중독, 자살, 낙태, 음란과 퇴폐 등 하나님을 거역하고 반대하는 어둠은 창궐한 전염병처럼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그러나 교회는 해산할 힘이 없는 산모 같습니다. 우리에게 다른 방법이 없는 이때, 100여 년 전 민족의 암울한 역사 속에서 무명의 여인들의 기도를 마중물로 삼으셔서 1907년 평양 대부흥의 역사를 허락하시고, 우리 민족을 살리신 하나님의 긍휼을 기억합니다. 그리고 2015년 삶으로 예배하는 어머니들의 부르짖음을 들으시고, 이 나라, 이 민족, 이 시대를 살려 주시길 소원합니다.
(안용운 목사)지난 7년간 기도해 온 것처럼 주께서 다시 한 번 이 땅에 부흥을 허락하시기를 기도합니다. 이에 오는 10월 8일, 제7회 어머니금식기도회를 개최합니다. 위기에 처한 한국교회가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고, 하나님께 돌아가기를 원합니다. 기도하는 이 일에 여러분들이 적극 동참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산성시화운동본부장 안용운 목사, 여성기도국장 조금엽 권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