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6-14(월)
 

신호식 고신대병원 신장내과 교수.jpg

 

고신대복음병원(병원장 오경승) 신장내과 신호식 교수가 행복도시 부산을 위한 공로로 부산시 모범시민상을 수상했다.

 

신호식 교수는 코로나19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의료 환경 확립을 위해 2020년 1월 말 국내 첫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이후 원내 유행성 감염병 대응팀의 일원으로서 원내 출입구 통제관리, 병문안객 면회제한, 선별진료소 운영, 폐렴환자 선제격리 등 유행성 감염병 대응팀 매뉴얼을 정립에 참여했다.

 

또 병원 내 선별진료소 및 부산시 생활치료센터의 운영의 현장 책임자로 동료 의사들과 협력해 2020년 12월부터 5월까지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있다.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민간의료지원 의사로 참여한 바 있으며, 대한신장학회 투석위원회 위원을 수행하면서 말기콩팥병 환자의 건강증진에 기여한 바 있다.

 

현재 신 교수는 고신대학교 의과대학 장기이식연구소 소장으로 재직하면서 장기이식에 대한 이해와 지역주민 건강증진을 위해 방송출연, 신문기고 등을 통해 건강한 콩팥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수행하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고신대복음병원, 신호식교수 부산시 모범시민상 수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