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1-29(월)
 

2014년 11월 5일 출범한 부산복음화운동본부(이사장 이재완 목사, 총본부장 윤종남 목사)가 어느듯 7주년을 맞이했다. 그동안 부산복음화운동본부는 총 50여회가 넘는 전도대회와 목회자 세미나, 구국기도회, 치유대성회, 광복절 기념예배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해 왔다. 특히 원로 목사들과 성도들이 함께 길거리에서 노방전도를 펼쳐 지역교회에 훈훈한 감동과 전도에 대한 도전을 불러 일으켰다.

지난 2월 23일 구서동교회에서 부산복음화운동본부 제6회 정기총회(작년 코로나로 인해 총회 가 개최되지 못함)가 개최됐다. 이 자리에서 총본부장에 연임된 윤종남 목사와 사무총장 정명운 목사를 만나 앞으로의 활동 계획 등을 들어보았다.

복음화2.jpg
부산복음화운동본부 총본부장 윤종남 목사(좌), 사무총장 정명운 목사(우)

 

부산복음화운동본부가 횟수로 7년이 되었습니다. 먼저 소감을 밝혀 주십시오.

윤종남 목사(이하 윤) : 부산복음화운동본부는 하나님께서 부산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을 지내신 어르신들의 마음의 소원을 들어주셔서 7년 전 시작한 복음단체입니다. ‘나라사랑 영혼구원’이라는 목표로 지금까지 달려왔습니다. 현재 총 50여회가 넘는 전도대회를 가져왔는데, 작년 코로나 때문에 전도대회가 현재 중단된 상태입니다. 금년 코로나가 잠잠해지면 다시 전도를 통해 영혼구원에 매진하겠습니다.

 

정명운 목사(이하 정) : 금년에도 중책을 맡아 어깨가 무겁습니다. 사무총장의 역할은 총본부장님을 잘 보좌해서 부산복음화운동본부가 하나님께서 주신 사명을 잘 감당하는 것입니다. 금년에도 나라와 민족을 위해 더 열심히 기도하는 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고, 코로나 이후 전도대회도 잘 준비해서 많은 영혼들이 하나님 품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말씀대로 작년 코로나 때문에 큰 사업들이 중단되었습니다. 금년 상반기에는 코로나 때문에 제약이 따르겠지만, 하반기에는 백신으로 인해 일상생활이 어느 정도 회복될 것 같은데요. 복음화 사업도 거기에 맞게 준비되었다고 들었습니다.

 

: 작년에도 코로나 시기에 기도회를 집중적으로 가져 왔습니다. 방역수칙을 지키면서, 임원들 중심으로 기도해 왔습니다. 금년에도 전반기에는 기도회를 중심으로 모임을 갖고, 후반기에는 전도대회를 재개할 예정입니다. 코로나 이후 전도대회를 기대해 주십시오. 예년과 달리 금년에는 관공서, 경찰서도 찾아갈 생각입니다.

 

: 코로나 시기를 지나오면서 ‘노방전도’에 대한 소중함과 그리움을 갖게 되었습니다. 아마 코로나가 잠잠해지면 더 열심히 전도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기도로 준비하면서 후반기에 영혼구원을 위해 열심히 전도대회를 준비해 나가겠습니다. 또 7주년 기념대회와 광복절 기념대회등도 잘 준비하겠습니다.

 

이번 총회에서 연임되셨습니다.

 

: (웃음)제가 일을 잘해서 연임된 것이 아닙니다. 작년 코로나 때문에 많은 일을 못했고, 더 열심히 하라고 주시는 부담 같습니다. 임기는 3년인데, 저는 1년만 열심히 하고, 능력있고 복음화를 잘 이끌어 갈 수 있는 젊은 분에게 자리를 물러 줄 생각입니다. 저는 옆에서 기도하면서 전도운동에 힘이 되는 역할을 감당할 생각입니다.

 

: 아시는 분들은 다 아시지만, 부산복음화운동본부는 윤종남 목사님이 안계셨으면 이 자리까지 오지 못했습니다. 지금까지 윤종남 목사님과 순복음금정교회가 얼마나 큰 헌신을 해 오셨는지, 여기 계신 분들은 모두가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부산복음화운동본부가 사명을 잘 감당할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시는 많은 분들이 계십니다. 그 분들의 기도가 헛되지 않도록, 총본부장님을 잘 모시고 부산에 새로운 전도운동의 바람이 일어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끝으로 한말씀 부탁드립니다.

 

: 교회와 성도님들이 코로나 때문에 많이 지쳐 있습니다. 주님의 은혜로 하루속히 회복되기를 바랍니다. 빨리 일상생활로 돌아와서 교회와 성도들이 복되고, 즐겁게 신앙생활을 영위하시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지금까지 꾸준하게 전도하고, 복음을 전하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한국교회에 전도의 열정이 되살아 날 수 있도록 더 열심히 사역을 감당하겠습니다. 많은 관심과 기도를 부탁들입니다. 감사합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코로나 이후 전도대회 기대해 달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