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1-29(화)
 
예수부활 부산연합축제 출범식.jpg
 
사단법인 부산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이인건 목사)가 주최하는 ‘2015년 예수부활 부산연합축제’ 출범식이 지난 2월 25일(수) 시온성교회(이성구 목사)에서 개최됐다. 과거 부활절연합예배를 금년부터 ‘예수부활 부산연합축제’로 새롭게 명명하고, 기존 ‘연합예배’ 중심에서 벗어나 다양한 사전 행사(표 참조)를 통해 기독교 최대 명절을 축제형식으로 승화시킨다는 계획이다.
준비위원회(위원장 이성구 목사)는 4월 5일 부활절연합예배 뿐만 아니라 3월 1일부터 부활절 연합예배가 열리는 4월 5일까지 매일 정오에 1분 기도회를 개최하고, 1, 2차 연합기도회, 부활절 노숙인 자장나눔 축제, 1 Day 전도집회, 통일광장 기도회, 붕붕프로젝트 등 다양한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또 금년 축제의 주제를 해방과 분단 70주년을 기념하면서 ‘부활의 능력, 화해와 통일로’라고 정하고, 연합예배 당일 탈북자와 일본인 목사(무라카미 목사)를 초청해 화해와 통일을 모색하는 뜻깊은 연합예배를 계획중이다. 또 연합예배 이후에는 다음세대를 위한 ‘2015 붕붕 프로젝트’가 펼쳐진다. CCM 가수와 기독연예인, 부산지역 미션스쿨 학생들이 출연 할 계획이고, 부산지역 청년, 청소년 약 7천여 명이 참석할 계획이다.
준비위원장 이성구 목사는 “부활절은 기독교 최고의 명절이다. 그래서 금년에는 축제 형식으로 준비했다. 고난주간부터 펼쳐지는 다양한 기도회와 전도행사에 대해 지역교회와 성도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예수부활 부산연합축제 출범식2.jp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예수부활 부산연합축제 출범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