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3(금)
 
부산YWCA2.JPG
 
부산YWCA(회장 하선규, 사무총장 성인심)가 지난 5일(화) 부산 해운대그랜드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창립 70주년 기념예배·기념식을 가졌다. ‘생명의 바람, 세상을 살리는 여성, 평화와 통일을 향한 100년’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부산 교계 지도자들을 비롯해 서병수 부산시장, 김석준 부산시교육감, 신관우 부산YMCA 이사장, 한국YMCA연합회와 52개 회원 YWCA 회장 및 사무총장 등 400여 명이 참석했다.
기념식에 앞서 가진 기념예배는 박성규 목사(부전교회)가 ‘살림’(출 1:17)이라는 제목의 설교를 전했다. 박성규 목사는 “평범한 여성들이 일구어낸 부산YWCA가 70년을 맞았다. 사람을 살리고 부산과 조국을 살리는 일이 100년까지 계속되어 통일을 더불어 세계를 살리기를 Y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념식에서는 하선규 회장의 기념사에 이어 서병수 시장과 김석준 교육감, 안용운 목사(부산성시화운동본부 본부장), 신관우 이사장(부산YMCA)의 축사가 있었다.
하선규 회장은 “부산YWCA의 관심은 언제나 우리사회의 약자였다. 약자의 편에 설 수 있었던 것은 예수그리스도의 마음을 품고 함께 살아가는 평화·정의의 세상을 만들겠다는 뚜렷한 소명감과 봉사정신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말했다. 또 새로운 100년을 향한 설계와 준비를 한다면서 “사회문제와 현안을 분석하고 대안을 제시하던 것에서 한반도 평화와 통일, 탈핵이라는 보다 원대한 비전을 실현해 나갈 것이다. 희망의 땅, 천혜의 은혜를 입은 아름다운 부산, 시민들과 손잡고 한반도를 넘어 세계로 눈을 들어 우리의 소원을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부산YWCA는 1946년 7월 1일 부산 서구 동대신동에서 20여명의 기독여성지도자를 중심으로 부산최초의 여성단체로 시작됐다. 부산여성운동의 주춧돌 역할을 하며 청소년운동, 여성사회교육, 어린이활동, 소비자운동, 환경운동, 생협운동 등 시대에 변화에 따라 활발한 활동을 해오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산YWCA 창립 70주년 기념예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