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8(화)
 
사진 015.jpg▲ 지난 7일(목) 오후 6시 수영로교회 제자홀에서 부산기독교총연합회가 주관하는 '2016년 부산기독교지도자 신년축하회'가 개최됐다.
 
 부산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이성구 목사)가 주관으로 지난 7일(목) 오후 6시 수영로교회 제자홀에서 2016년 부산기독교지도자 신년축하회를 가졌다.
 서병수 부산시장을 비롯한 내외빈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부 예배는 박성호 목사(부산기독교총연합회 상임회장)의 인도로 진행됐다. 문윤수 장로(부산기독교장로총연합회 회장)의 기도와 김호강 회장(부산기독교여성협의회 회장)의 성경봉독 후 이인건 목사(부산기독교총연합회 직전대표회장)이 ‘나의 경영자’라는 제목의 설교를 전했다. 이 목사는 “2016년, 하나님이 경영하시는 삶을 살아야 한다”고 전했다. 특별기도에서 안용운 목사(부산성시화운동본부 본부장)가 ‘새로운 교회, 경제적 안정, 평화통일을 위하여’ 기도했으며, 윤종남 목사(부산복음화운동본부 총본부장, 부기총 증경회장)의 축도로 마쳤다.
 이어진 축하순서에서 이규현 목사(수영로교회 담임)가 환영사를 전하고 이성구 목사가 신년사를 통해 “십자가를 통해 평화와 소망을 보여주신 예수님이 세우신 교회가 희망이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서병수 부산시장과 김석준 부산시교육감, 최인석 부산가정법원장이 축사를 전했다. 서 시장은 “기독교는 우리나라가 어려울 때 늘 힘이 되어줬다. 2016년에도 그 힘을 발휘해주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날 서병수 부산시장이 이성구 목사와 안용운 목사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이어 이성구 목사가 강현안 변호사, 김용의 국제변호사, 김중확 변호사, 박영주 변호사, 정희장 변호사에게 법률자문위워 위촉패를 전달했으며, 2016년 부산을 위해 기도하는 시간을 가졌다. 부산기독교계를 위해 이건재 목사(부산교회희망연합 대표회장)가, 부산 시정을 위해 문동현 목사(부산시교회와시청협의회 대표회장)가, 바른 교육시행을 위해 김경호 장로(부산크리스마스트리문화축제 재정국장)가 각각 기도했다.
 이날 축하회는 새해 희망을 다지며 종이비행기를 날리는 퍼포먼스로 모든 순서를 마쳤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16년 부산기독교지도자 신년축하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