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2(금)
 

고신대복음병원(병원장 오경승)은 올해도 초대병원장 장기려 박사의 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설 연휴에도 어김없이 해외의료봉사를 떠난다.

 

고신대병원 해외의료봉사팀은 설연휴 이틀전인 2월 7일(수)부터 2월 13일까지 필리핀 뚜게가라오, 라굼 지역으로 해외의료봉사를 실시하게 된다.

복음병원.jpg

고신대병원 의료진 및 교직원과 고신의대 간호대 인력을 포함 총 36명의 대규모 인력이 파견되는 이번의료봉사에는 오경승 병원장(영상의학과 교수), 최종순 기획조정실장(가정의학과 교수), 옥철호 미래연구센터장(호흡기내과 교수)를 내과 외과 교수들이 대거 참여하며, 그리고 간호부와 고신의대 간호대 학생 15명도 동행할 예정이다.

 

이들 모두는 개인휴가를 반납하고 자비량으로 의료봉사에 참여한다. 필리핀 뚜게가라오 지역과 라굼지역은 고신대병원이 코로나 팬데믹 기간을 제외하고 10년 이상 매년 2회이상 방문하여 주민들에게 무료진료를 제공하고 있다. 뚜게가라오 시와도 자매결연을 맺은바 있으며 현지에 있는 가가얀의과대학, 제네럴 병원과도 거점 의료기관으로 협약을 맺고 의학교류를 진행해왔다.

 

이번 의료봉사에서는 갑상선암(갑상선초음파), 유방암(유방초음파), 자궁경부암 검진 뿐 아니라 간이 엑스레이 검사 웨어러블 심전도 패치와 다중 환자를 실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는 플랫폼을 이용해 원격 심전도 검사를 실시하는 등 총 500명 이상의 주민들을 진료할 예정이다.

 

지난 1월초 베트남 해외의료봉사팀에도 참가했던 오경승 고신대복음병원장은 "계속해서 고신대병원의 설립이념을 되새기며 의료봉사를 이어갈 것"이라면서 "교직원들에게 해외 의료봉사활동을 적극적으로 장려해 의료를 필요로 하는 곳으로 올해 안에 5~6회 더 의료봉사 팀을 구성하여 파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고신대병원, ‘설연휴 반납’ 대규모 의료진 구성하여 필리핀으로 의료봉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