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8(수)
 


 

고신대 복음병원(오경승 원장)과 민주노총 전국보건의료노조 고신대복음병원지부(지부장 노귀영)가 10일 임단협 잠정 합의안을 도출했다. 노사양측은 임금동결과 13일 산별총파업에 근무 오프자만 참여하는 쪽으로 잠정 합의했다.

 

그동안 노사양측은 큰 의견차이를 보여왔다. 사측(병원측)은 임금삭감 7%를 주장했고, 노조측은 임금인상 10.73%를 주장해 왔다. 또 노조는 산별총파업을 위한 쟁의행위 찬반투표를 통해 13일 총파업을 예정하고 있었다. 하지만 노사양측은 현재 병원이 힘든 상황이라는 것에 공감하고 서로 양보하는 통 큰 결단을 내리면서 임금동결과 13일 산별총파업에 근무 오프자만 참석하는 것으로 공감하는 합의를 이끌어 냈다.

 

병원관계자는 “합의서는 쓰지 못했지만, 두 사안(임금, 산별총파업)에 대해 서로 공감하는 자리였다”며 “노동조합이 많이 양보했고, 통 큰 결단을 내려주었다”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복음병원 임단협 잠정 합의안 도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