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1(화)
 


크기변환_서구2030의료지원협약 23-03-20.jpg

 

고신대학교복음병원(병원장 오경승)은  3월 20일(월) 부산 서구청 대회의실에서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의료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는 고신대병원을 비롯해 서구지역 4개의료기관(부산대병원,동아대병원,삼육부산병원)2030 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한 의료 지원 협력체계 구축 및 홍보사업에 함께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과 함께 K 메디 허브’ 꿈꾸는 서구 의료관광 특구에서도 2030 월드 엑스포 대비해  의료지원 체계 구축하고 특구지정 1년간의 성과와 향후 계획에 대해서도 논의가 진행됐다.

 

협약을 주도한 공한수 구청장은 “박람회 개최 시 행사 참가 인원이 3천480만 명이며, 이 가운데 외국인이 320만 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의료관광특구 도시 서구의 역량을 전 세계인에 보여줄 수 있도록 박람회를 꼭 유치했으며 한다.”라고 강조했다.

 

오경승 고신대병원 병원장은 “의료관광특구사업을 성공적으로 진행한 서구 4개 의료기관이 다시 한번 힘을 합쳐 2030 세계박람회 유치에도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는 소감을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고신대병원, 부산서구 주요 의료기관과 함께 2030 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의료지원 협약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