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1-26(금)
 

지난 14일 한국교회 지도자이며 세계적인 복음 전도자였던 여의도순복음교회 조용기 원로 목사가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다. 많은 사람들이 애도하고, 각계에서 조문을 하는 상황에서 유독 공영방송인 KBS는 그날 밤 뉴스를 통해 고인을 비판하는 방송을 단행했다.

KBS 뉴스에서 앵커는 ‘한 때 순복음교회가 단일 교회로는 세계 최대의 교인수로 기네스북에 등재될 만큼 교회 성장을 이끌었지만, 끊임없는 이단 논쟁과 개인 비리, 정치 행보로 교회 권력의 상징이라는 비판도 함께 받아 왔습니다’로 멘트를 시작한다. 이어 기자는 ‘다른 대형교회들과 달리 담임 목사직을 세습하지는 않았지만, 교회에 수백억 원에 손해를 끼쳤다는 배임 등의 혐의로 고발돼 유죄 판결을 받았고, 국가조찬기도회 등을 통해 정치권에 영향력을 행사한 데 이어, 선거 참여 논란을 불러오기도 했습니다’라고 보도했다.

반면 SBS는 고 조용기 목사가 세계 최대의 교회로 성장시켜 기네스북에 올라갔으며, 국민일보도 설립하고, 비정부기구인 사단법인 ‘선한사람들’을 만들어 인권, 환경, 아동복지 등에도 힘썼다고 보도했다. MBC는 간단하게 사실보도만 했으며, JTBC는 고 조용기 목사님의 별세 소식과 여의도순복음교회를 세계 최대 교회로 성장시켰다고 보도했다.

한국교회언론회는 논평을 통해 “국민을 현혹하는 편파방송이 아니라, 진정으로 국민을 위하는 ‘국민의 방송’이 되어야 한다”고 일침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공영방송 맞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