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12.18 16:58 |
기윤실, ‘이슬람 바로알기’ 세미나 개최
2017/11/27 10:10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김동문 선교사, “이슬람에 대한 부적절한 정보 많다” 주장
KakaoTalk_Moim_4ya9brw3LwGXkHGTynFaZe1WfzPwIy.jpg▲ 김동문 선교사 사진
 
 부산기독교윤리실천운동본부와 교회를 위한 신학포럼이 공동주최한 ‘이슬람 바로알기’ 세미나가 지난 11월 23일 부산중앙교회 비전홀에서 개최됐다.
‘우리는 왜 이슬람을 혐오할까?’의 저자인 김동문 선교사(아랍문화권 25년 사역)가 강사로 나섰으며 참석자들의 질문 등이 있었다.
김 선교사는 “한국사회, 한국교회는 물론 미주 한인 교계에서 민감하게 생각하고 있는 이슈 중 하나는 이슬람이다”라고 전제하면서 한국교회 안팎에서 돌고 있는 이슬람 관련 주장들 가운데 괴담 또는 허위, 과장된 정보들이 많으며, 무슬림 대한 건강한 태도와 이해를 해야 한다며 강조했다. 김 선교사는 “각종 매체들을 통하여 우리는 너무나도 쉽게 이슬람 관련 정보들을 알 수가 있다. 이 정보들이 주장하는 것들 상당수는 그 주장의 근거가 부적절하거나 허위사실”이라며 언론의 잘못된 정보전달의 사례를 몇가지 언급했다. 또 “우리에게 주신 하나님 나라 복음은 이런 것이 아니며, 원수까지도 사랑하라 하셨는데 우리는 막연하게 원수 될 가능성이 있다는 혐의만으로도 혐오와 증오를 키워간다. 진정한 사랑은 두려움도 내쫓는데 사랑을 말하는 교회와 그리스도인이 두려움을 조장하고, 혐오를 강화시키고 있는 것은 극복되어야할 과제”라고 말했다.

KakaoTalk_Moim_4ya9brw3LwGXkHGTynFaZe1Wfz8CZA.jpg▲ 김동문 선교사와 세미나 참석자들 기념사진
 
김동문 선교사의 강의가 끝난 뒤 대표질문자로 한국기독신문 신상준 국장의 질문과 그 외 참석한 사람들의 질의응답시간이 있었다. 주최 측은 이슬람을 배제하는 문화가 한국사회, 한국교회에 너무나도 확산되고 있는 것에 대해 사실(Fact)을 알자는 것을 기본 목적으로 이번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 박슬아 tmfdk2010@naver.com ]
박슬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cnp1@hanmail.net
한국기독신문(www.kcnp.com) - copyright ⓒ 한국기독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한국기독신문 (http://www.kcnp.com) | 창간일 : 1995년 4월 11일 | 발행인 : 김해옥 | 편집인 : 신이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신상준 국장 
    602-053   부산광역시 서구 까치고개로 229번길 47-1
    사업자등록번호 : 758-96-00228 | 정기간행물등록 : 부산, 아00259
    대표전화 : 051-245-1235 | 팩스 : 051-245-2763 | kcnp1@hanmail.net
    Copyright 2015. kcnp.com All right reserved.
    한국기독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