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9.20 15:08 |

주요기사

[부산기독교이야기] 시보담의 사신을 통해 본 1906년 2019/09/10 12:37
사보담이 1906년 1월 28일 주일 가족에게 편지를 보면, 당시의 부산 교계의 상황을 읽을 수 있다. 정확성 여부는 차치하고라도 이런 정보 자체가 자료가 부족한 당시 부산교계의 일면을 보여준다는 점에서…
[부산기독교이야기] 사보담 선교사 2019/08/27 11:24
미국북장로교회는 윌리엄 베어드를 부산으로 보내 부산 선교부를 설치한 이래 1914년 부산경남지방에서 철수할 때까지 23년간 21명의 선교사를 파송하였는데, 그 중의 한 사람이 리차드 시더보탐(Richard …
[부산기독교이야기] 초기 선교사들이 그린 부산지도 2019/08/12 15:09
부산에 온 초기 선교사들이 본국교회에 보고하면서 부산의 모습을 어떻게 소개할까 고심했다. 일기나 선교보고를 통해 부산의 모습을 묘사하기도 했지만 대강의 지도를 가지고 부산에서의 촌락구조, 혹은 …
[부산기독교이야기] 매카이 목사와 일본인 구호 2019/07/30 11:21
한국에 온 호주장로교회의 제2진 선교사 메카이(James H. Mackay, 1857-1919) 목사 부부는 3명의 미혼여선교사, 곧 멘지스(Miss Belle Menzies), 페리(Miss Jean Perry), 그리고 퍼셋(Miss Mary Fawcett)…
[부산기독교이야기] 북장로교의 의료선교사 어빈 문제 2019/07/09 14:50
1903년 9월 내한하여 2년간 부산에서 활동했던 에네스트 홀(Ernest F Hall)은 1907년 3월 21일자로 북장로교 총회 해외선교부에 보낸 서신에서 이 점을 언급하고 있다. 말하자면 어빈에 대한 그리고 어빈…
실시간 부산기독교이야기기사
[부산기독교이야기] 시보담의 사신을 통해 본 1906년 당시의 2019/09/10 12:37
사보담이 1906년 1월 28일 주일 가족에게 편지를 보면, 당시의 부산 교계의 상황을 읽을 수 있다. 정확성 여부는 차치하고라도 이런 정보 자체가 자료가 부족한 당시 부산교계의 일면을 보여준다는 점에서 고려…
[부산기독교이야기] 사보담 선교사 2019/08/27 11:24
미국북장로교회는 윌리엄 베어드를 부산으로 보내 부산 선교부를 설치한 이래 1914년 부산경남지방에서 철수할 때까지 23년간 21명의 선교사를 파송하였는데, 그 중의 한 사람이 리차드 시더보탐(Richard H. Si…
[부산기독교이야기] 초기 선교사들이 그린 부산지도 2019/08/12 15:09
부산에 온 초기 선교사들이 본국교회에 보고하면서 부산의 모습을 어떻게 소개할까 고심했다. 일기나 선교보고를 통해 부산의 모습을 묘사하기도 했지만 대강의 지도를 가지고 부산에서의 촌락구조, 혹은 선교…
[부산기독교이야기] 매카이 목사와 일본인 구호 2019/07/30 11:21
한국에 온 호주장로교회의 제2진 선교사 메카이(James H. Mackay, 1857-1919) 목사 부부는 3명의 미혼여선교사, 곧 멘지스(Miss Belle Menzies), 페리(Miss Jean Perry), 그리고 퍼셋(Miss Mary Fawcett)와 함…
[부산기독교이야기] 북장로교의 의료선교사 어빈 문제 (Fusan 2019/07/09 14:50
1903년 9월 내한하여 2년간 부산에서 활동했던 에네스트 홀(Ernest F Hall)은 1907년 3월 21일자로 북장로교 총회 해외선교부에 보낸 서신에서 이 점을 언급하고 있다. 말하자면 어빈에 대한 그리고 어빈을 둘…
[부산기독교이야기] 북장로교의 의료선교사 어빈 문제 (Fusan 2019/06/26 10:43
부산에서 일한 북장로교 의료선교사 어빈(Dr Charles Irvin, 1862-1933)은 특이한 인물이자 논쟁적인 인물이었다. 1894년 3월 부산으로 와 1911년 4월까지 17년간 의료선교사로 활동했고, 선교사직을 사임한 후…
[부산기독교이야기] 베어드와 중혼자 논쟁 2019/06/10 15:49
내한한 초기 선교사들은 조선에서 활동하면서 크게 두 가지 문제에 직면했는데, 조상제사 문제와 중혼자(polygamists) 처리문제였다. 내한 선교사들은 조선인 개종자들에게 제사문제에 대해 어떻게 가르쳐야할 …
[부산기독교이야기] 진 페리는 왜 호주선교부를 떠났을까? 2019/05/27 14:29
데이비스에 이어 한국선교사로 내한한 호주장로교 제2진 선교사 5명 가운데 한 사람이 진 페리(Jean Perry)이다. 그는 본래 영국에서 출생했는데 19세가 되던 1882년 부모를 따라 호주 퀸즈랜드 주로 이민하였…
[부산기독교이야기] 북장로교 부산지부의 조직 2019/05/13 14:12
해방 전까지 우리나라에 온 선교사는 약 1450명에 달하는데, 이중 가장 많은 선교사를 파송한 교회가 미국 북장로교회였다. 미국 북장로교회는 338명을 파송하였는데 전체 선교사의 25% 가량 된다. 1884년 알렌…
[부산기독교이야기] 심익순 선교사의 활동(2) 2019/04/29 14:41
그런데 흥미로운 사실은 그가 김해지방을 순회할 때인 1909년 4월10일 합성학교를 설립하고 교장으로 일했다는 점이다. 이 점은 별로 알려지지 않는 사실인데, 이 학교가 1931년 3월31일 재단법인 김해합성보통…
[부산기독교이야기] 심익순 선교사의 활동(1) 2019/04/19 12:27
부산에서 일한 월터 스미스(Walter Everett Smith, 1874-1932)에 대해서는 정리해 둘 필요가 있다. 한국이름 심익순((沈翊舜)으로 알려진 그의 생애와 사역이 재대로 정리되지 못했기 때문이다. 펜실베니아주 …
[부산기독교이야기] 부산일신학교에서의 만세운동(3) 2019/03/27 13:48
체포된 두 호주 선교사 곧 데이비스와 호킹, 그리고 장금이는 2일 만에 풀려났으나 두 교사와 10명의 학생들은 구둣발로 채이고 빰을 맞는 등 비인격적인 문초를 당했다. 심문과정에서 주동인물을 밝히라고 요…
[부산기독교이야기] 부산일신학교에서의 만세운동(2) 2019/03/14 10:23
당시 만세사건에 대해 경상남도장관이 총독에게 보낸 보고는 다음과 같다. 慶尙南道 長官 報告 電受 大正 8年 3月 12日 總督 宛 간밤에(昨夜) 부산진에서 조선인 약1백50명이 …
[부산기독교이야기] 부산일신학교에서의 만세운동1 2019/02/20 11:18
3.1 만세시위가 서울 파고다 공원과 태화관, 그리고 전국의 9개 지역에서 동시에 일어났는데, 이 만세운동이 곧 지방으로 확산되었다. 부산에 이 소식이 전파된 것은 3월 2일 혹은 3일로 알려져 있다. 서울에서…
[부산기독교이야기] 망명객 박영효는 왜 어 2019/01/22 12:51
박영효는 망명생활 중에 고종에게 서양 문화와 기독교의 수용을 요구하는 상소문을 올리기도 했다. 박영효는 “오늘날 천주교와 야소교(耶蘇敎)가 왕성한 구미 각국은 그 나라가 가장 강하고 왕성한데 우리의 …
[부산기독교이야기] 망명객 박영효는 왜 어빈 선교사집에 거 2019/01/07 13:46
재일사학자 김경해(金慶海) 선생의 도움으로 1907년 6월 11일자‘ 대판조일 大阪朝日’신문을 통해 일본에서 망명 중이던 박영효가 1907년 6월 8일 밤 외국선박을 이용하여 은밀하게 부산으로 왔고 외국 선교사…
[부산기독교이야기] 부산에서의 첫 크리스마스 2018/12/26 11:35
부산에서 크리스마스행사를 처음 했을 때는 언제였을까? 1891년 9월에는 북장로교의 베어드가, 10월에는 호주선교사 제2진 5명이 내부하게 되는데 이들이 부산에 온 이후 성탄절을 지키고 성탄절 날에는 선교사…
[부산기독교이야기] 미오라 고아원: 부산지방 첫 자선기관 2 2018/12/12 10:32
멘지스의 기록에 의하면, 장기미라고도 불린 장금이(張今伊)는 고아원의 최 연장자로서 1902년 당시 17세였다. 한국나이로는 19세였다. 그는 아이들을 가르치는 일과 바느질을 돕는 등 선교사들의 사역을 보조…
[부산기독교이야기] 미오라 고아원: 부산지방 첫 자선기관 2018/11/27 15:23
부산경남 지방에서의 최초의 사회복지 시설, 혹은 호주장로교회 선교부가 설립한 첫 자선기관은 미오라 고아원(Myoora orphanage)이었다. 1891년 부산에 왔던 멘지스 페리 퍼셋 등 세 미혼 여선교사들의 첫 번…
[부산기독교이야기] 찰스 어빈 의사(4) 2018/11/12 15:21
한국을 방문하여 감동을 받은 베일리는 한국의 나병 시설을 위해 더 많은 재정적 후원을 보냈다. 실제적으로 수용시설에 들어오기 이전에는 거의가 예수를 믿지 않았으나 이곳에서 지내면서 그리스도의 사랑에 …
 1   2   3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한국기독신문 (http://www.kcnp.com) | 창간일 : 1995년 4월 11일 | 발행인 : 김해옥 | 편집인 : 신이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신상준 국장 
    602-053   부산광역시 서구 까치고개로 229번길 47-1
    사업자등록번호 : 758-96-00228 | 정기간행물등록 : 부산, 아00259
    대표전화 : 051-245-1235 | 팩스 : 051-245-2763 | kcnp1@hanmail.net
    Copyright 2015. kcnp.com All right reserved.
    한국기독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