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08.21 20:15 |

주요기사

[안동철 목사] 하나님을 두려워하는 성도가 그립다 2018/08/13 14:54
현재 서구 교회의 모습이 ‘후기 기독교 시대’(Post Christianity Times)와 같다는 책을 읽은 적이 있다. 아마도 이런 용어를 사용한 사람은 우리 시대의 사상과 문화 등을 관통하는 포스트모더니즘(post…
[탁지일 교수] 남북해빙기 이단문제 2018/07/23 14:36
남북한 해빙기를 일면 불안하게 바라볼 수밖에 없는 이유가 있다. 남북교류의 활성화는 곧 북한과 중국 동북3성에 거점을 확보하고 활동하는 한국 이단들의 영향력 확대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이단 …
"사랑합니다""미안합니다""고맙습니다"를 배워야 할 2018/07/09 13:47
우리가 경험하는 현실은 많은 사람들로 하여금 때로는 성취욕을 주기도 하지만 때로는 좌절감을 맛보게 하기도 합니다. 성공한 사람을 보고 자신의 무능함과 실패를 좌절로 이어감으로써 자신과 자신이 속…
[김재호 교수]부흥과 작은 예수 2018/06/25 14:25
역사는 언제나 진리를 왜곡해 왔다. 시간의 흐름 속에 하나님의 진리는 죽은 정통신앙으로 대체되고, 교회에는 생명을 잃어버린 종교인들로 넘쳐난다. 한국의 대학 청년들의 복음화율이 3% 이하가 되었다.…
[가정호 목사]욕망의 정치, 절제의 정치 2018/06/11 12:58
왜 지구의 절반은 굶주릴까? 다국적 기업의 음모일까? 지구인 개개인은 관계없을까? 정치인들의 선거공약에는 무조건 잘살게 해주겠다는 공약밖에 없다. 지금도 이 정도면 그런대로 잘살고 있는데도 더,더…
실시간 정론기사
[안동철 목사] 하나님을 두려워하는 성도가 그립다 2018/08/13 14:54
현재 서구 교회의 모습이 ‘후기 기독교 시대’(Post Christianity Times)와 같다는 책을 읽은 적이 있다. 아마도 이런 용어를 사용한 사람은 우리 시대의 사상과 문화 등을 관통하는 포스트모더니즘(post-mode…
[탁지일 교수] 남북해빙기 이단문제 2018/07/23 14:36
남북한 해빙기를 일면 불안하게 바라볼 수밖에 없는 이유가 있다. 남북교류의 활성화는 곧 북한과 중국 동북3성에 거점을 확보하고 활동하는 한국 이단들의 영향력 확대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이단 대처…
"사랑합니다""미안합니다""고맙습니다"를 배워야 할 이유 2018/07/09 13:47
우리가 경험하는 현실은 많은 사람들로 하여금 때로는 성취욕을 주기도 하지만 때로는 좌절감을 맛보게 하기도 합니다. 성공한 사람을 보고 자신의 무능함과 실패를 좌절로 이어감으로써 자신과 자신이 속한 공…
[김재호 교수]부흥과 작은 예수 2018/06/25 14:25
역사는 언제나 진리를 왜곡해 왔다. 시간의 흐름 속에 하나님의 진리는 죽은 정통신앙으로 대체되고, 교회에는 생명을 잃어버린 종교인들로 넘쳐난다. 한국의 대학 청년들의 복음화율이 3% 이하가 되었다. 인간…
[가정호 목사]욕망의 정치, 절제의 정치 2018/06/11 12:58
왜 지구의 절반은 굶주릴까? 다국적 기업의 음모일까? 지구인 개개인은 관계없을까? 정치인들의 선거공약에는 무조건 잘살게 해주겠다는 공약밖에 없다. 지금도 이 정도면 그런대로 잘살고 있는데도 더,더, 더,…
[최윤 목사]스승의 참 의미 2018/05/28 12:11
오월의 미풍에 몸을 맡겨 초록물결로 춤추는 청보리 밭과 파아란 하늘을 노래하며 낮게 날아가는 종달새는 우리들의 뇌리 속에 천국의 한 장면일 것처럼 각인되어 있는 아름다운 계절이다. 그러기에 옛 사람들…
[남송우 교수] 한반도 평화 정착과 한국교회 2018/05/08 14:15
4,27 남북 정상의 회담으로 한반도의 정세가 급격하게 변하고 있다. 얼마 전까지만 하더라도 한반도에서의 전쟁 가능성이 심심찮게 거론되던 때를 생각하면, 분명 큰 변화이다. 이제 평화의 시대로 나아가기 위…
[전영헌 목사] 학교를 포기하지말라! 2018/04/23 11:09
3월 2일 새로운 학기가 시작되었다. 나는 지난 10년간 근무했던 브니엘고등학교를 떠나서 같은 재단의 브니엘 예술 고등학교로 전보를 받아 새로운 환경에서 새로운 10년의 시작을 하게 되었다. 브니엘 고…
[가정호 목사] 제국인가? 천국인가? (빌레몬서) 2018/04/09 11:47
자신과 주인의 돈을 동시에 훔쳐 달아난 오네시모라는 노예가 있었다. 그의 주인은 골로새지역에서 주님을 섬기는 빌레몬이었다. 이 노예가 로마감옥에 구금된 것에 대한 구체적인 정황은 밝히지 않고 있다. 다…
[김충만 목사]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은 역사다. 2018/03/26 17:02
인류와 세계의 역사를 BC(Before Christ, 주전/主前)와 AD(Anno Domini, 주후/主後)로 나눈 분은 누구인가. 주 예수 그리스도다. 그의 종교와 사상과 신념이 무엇이든, 어느 나라 사람이든, 남녀노소와 빈부귀…
[송시섭 교수] 아이덴티티(Identity)를 넘어 위덴티티(WEdent 2018/03/12 14:54
미투(Me too)가 한국사회를 뒤흔들고 있다. 누군가는 오래되고 뿌리 깊은 남성우위 문화의 붕괴라고 하고, 혹자는 이를 모든 권력관계의 어두운 그림자라고 한다. 오랫동안 억압된 여성들의 한이 터져 나오는 …
[박철 목사] 한국교회가 나아갈 방향 2018/02/26 13:56
요즘 신문을 잘 안 보게 된다. 답답한 이야기로 가득하다. 사회면을 보아도, 정치면이나 경제면을 들여다보아도 그 어디에도 희망적인 소식은 없다. 그래도 이 사회의 문제가 무엇인가에 대하여 알아야 하겠기…
[김광영 장로] 종교개혁 500, 그리고 그 너머 2018/02/05 11:00
지난 한해, 한국기독교계가 펼친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행사는 곳곳에 넘쳤다. 그 역사성이나 의미의 중요성이야 주지의 사실이지만 정말 대단했다. 그런데 그 결과는 어떠한가? 교회개혁에 미친 영향은 무엇일…
[장시웅 교수] 격려의 힘 2018/01/22 15:12
어린아이는 태어나 첫 발걸음을 떼며 부모의 격려와 응원 속에서 걸음마를 배우게 된다. 험한 세상을 살아가는 우리 또한 힘들고 어려울 때마다 격려의 말 한마디에 큰 힘을 얻게 된다. 돌이켜보면 필자도 …
[강규철 장로] 부목사도 주의 종입니다 2018/01/02 13:49
모든 교회가 들뜨고 신나는 연말에 유일하게 불안하고 가슴 졸이며 우울한 나날을 보내는 분들이 있습니다. 다름아닌 부목사들입니다.교회 헌법상으로 부목사의 임기는 1년 이며 매년 당회장이 노회에 청원하여…
[안동철 목사] 석고대죄(席藁待罪) 2017/12/18 16:04
텔레비전 사극(史劇)에서 지은 죄를 용서받기 위해 거적 같은 것을 깔고 왕이 용서해줄 때까지 기다리는 장면을 볼 때가 있다. 사자성어로 석고대죄(席藁待罪)라고 한다. 때로는 왕이 잘못한 것인데도 신하들이…
[주광순 목사] 종교개혁 500주년을 회고하며 2017/12/04 18:11
지난 10월로 루터가 종교 개혁을 한지 500년이 지났다. 그런데 선교사들의 피 위에서 많은 발전을 이룩한 한국교회가 안타깝게도 이제는 루터의 정신을 잃어버리고 당대의 교회 못지않게 타락해 버리는 것 같아…
[전영헌 목사] 수능, 그 이후 2017/11/13 15:29
수능을 마치고 나면 유통업계는 수험생들을 대상으로 뜨거운 판촉전을 벌이기 시작한다. 전자 상가에서는 특별판매를 시작하고, 백화점에서는 수험표를 가져온 고객에게 옷을 할인판매하고, 휴대폰 대리점에서…
[길원평 교수] 우리의 능력이 아니라 하나님의 능력으로 2017/10/17 11:30
동성애 확산과 합법화를 막기 위한 사역을 하다보면 몇 가지 비판을 듣는다. 첫째, 정치적 편향성을 갖고 있다는 비판이다. 이번에 대법원장 후보자를 반대하는 운동을 할 때에도 정치적이라는 비판이 있었다. …
[성인심 사무총장] '자손이 살려거든 생명을 택하라' 2017/09/25 14:50
지난 2016년 6월 23일, 삶의 편리라는 명분아래 신고리5·6호기는 원자력안전위원회 9명 중 7명 위원의 찬성으로 건설허가를 받았다. 건설승인 절차는 비민주적이었다. 한 번씩의 공청회와 설명회가 끝이었다. …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한국기독신문 (http://www.kcnp.com) | 창간일 : 1995년 4월 11일 | 발행인 : 김해옥 | 편집인 : 신이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신상준 국장 
    602-053   부산광역시 서구 까치고개로 229번길 47-1
    사업자등록번호 : 758-96-00228 | 정기간행물등록 : 부산, 아00259
    대표전화 : 051-245-1235 | 팩스 : 051-245-2763 | kcnp1@hanmail.net
    Copyright 2015. kcnp.com All right reserved.
    한국기독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