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28 15:41 |

주요기사

[한석문목사] 나에게 연민을 느낄 때2020/02/25 14:17
주일 저녁이 되면 목회자는 탈진을 경험합니다. 많은 시간 공들여 준비한 말씀을 한번에 쏟아 부은 후에 찾아오는 허탈한 감정인지도, 아니면 채 여물지 못한 말들을 주님의 이름을 빌어 쏟아낸 후에 찾아오…
예배 중 마스크 착용, 당연하게 여겨야 한다2020/02/25 14:16
코로나19로 세계가 떠들썩하다. 특히 국내는 지역사회 감염 우려로 코로나19에 대한 위기감이 고조되고 있다. 코로나19 31번 확진자가 신천지 교인임이 알려지면서 사회 내 여파가 커지고 있다. ‘슈퍼전파자’…
[부산기독교이야기] 부산에서 일한 북장로교 선교사들, 노세영2020/02/25 14:16
노세영(盧世永)으로 불린 시릴 로스(Cyril Ross)는 1868년 4월 24일 영국 에딘버러 피블스(Peebles)에서 출생했으나 부모를 따리 미국으로 이주하여 미국에서 성장했다. 그의 가정배경이나 초기 교육에 대해서…
사순절, 기도를 통한 경건의 시간을 가지자2020/02/25 14:15
2월 26일 재의 수요일로부터 사순절 기간이 시작됐다. 26일부터 부활절 하루 전인 4월 11일까지 40일간 예수 그리스도의 고난을 묵상하면서 참회하고 부활을 준비하는 기간으로 한국교회는 이 기간 동안 경건한…
[목회자칼럼] 변화의 주역이 되자2020/02/25 14:10
욕심은 버리는 것이 아니라 바뀌는 것이다. 사람을 대할때에 얼마나 의욕적인가를 보면 그 사람의 미래를 예측해 볼수가 있겠다. 사람 욕심이 많고 일 욕심이 하늘을 찌르고 배우고자 하는 욕심이 특출한 …

카테고리뉴스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한국기독신문 (http://www.kcnp.com) | 창간일 : 1995년 4월 11일 | 발행인 : 김해옥 | 편집인 : 신이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신상준 국장 
    602-053   부산광역시 서구 까치고개로 229번길 47-1
    사업자등록번호 : 758-96-00228 | 정기간행물등록 : 부산, 아00259
    대표전화 : 051-245-1235 | 팩스 : 051-245-2763 | kcnp1@hanmail.net
    Copyright 2015. kcnp.com All right reserved.
    한국기독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